프랜차이즈 치킨집 창업, 실패할 수 없는 게임을 하라

치킨공화국의 그늘, 프랜차이즈 치킨집 창업 다시 생각하고 생각해야한다


대한민국은 치킨공화국이다. 한류의 열풍으로 치킨은 우리나라를 대표하는 식품 중 하나가 되었다.
왠만한 규모의 상가 건물에 치킨집이 없는 경우는 찾아보기 어렵다. 평소에 치킨을 많이 배달시키지는 않았지만, 올해 들어서는 한 달에 몇 번씩 주문해서 치킨을 먹으며 가족들과 즐거운 시간을 보냈다. 

맛있게 튀겨진 치킨은 주말 저녁에 가족과 즐기는 별미이다. 근래 치킨을 주문할 때 주문량이 많아서 배달이 지연될 때는 치킨집 차리면 금세 부자가 되겠다는 생각도 해보았다.

그런데 신문 기사를 본 뒤에 마음이 어려웠다. 치킨집은 대한민국의 자영업의 현실을 가장 잘 나타내기 때문이다.
통계청에 따르면 치킨집 등 음식과 숙박업을 운영하는 자영업자 10명중에 1년안에 폐업하는 사람이 2명이고, 5년내에 문을 닫는 사람은 7명으로 상황이 심각했다. 사는 것이 쉽지 않다.


중앙일보에 치킨집을 운영하는 치킨집 사장님 김영식(35세)씨에 대한 기사가 나왔다. 그는 외국계 대기업을 다니다 그만두고 자영업에 뛰어든 일반적인 동네 치킨집 사장님이다.

연봉 7000만원을 받으며 외국계 대기업에 다니다 자영업에 뛰어든지 2년이 되어간다. 그런데 지금 그는 일하는 빚쟁이가 되었다. 매일 새벽 2시까지 잠을 자기 않고 일해도 상황은 마찬가지다. 밑빠진 독에 물 붓기 상황이다.
서울 장안동에서 가게에 찾아온 친구들은 그를 사장님이라고 부러워한다. 그렇지만 그는 단호하게 말한다. "속 빈 강정이야. 무조건 회사에 붙어 있어"


프랜차이즈 창업, 밑 빠진 독에 물 붓기일 수 있다


김영식씨가 프랜차이즈 치킨집이 밑 빠진 독에 물 붓기라고 말한 이유가 있다. 그가 가게 문만 열어 놓아도 매달 약 2,000만원이 꼬박꼬박 빠져나간다. 임대료와 관리비 280만원, 인건비 600만원, 투자비용으로 빌린 대출금의 원금과 이자가 매달 130만원이 나간다. 그런데 그보다 더 큰 건 프랜차이즈 본사에 내는 물품비가 1,000만원이다.

치킨 한 마리의 가격이 1만7,000원인데 한 마리를 팔면, 물품비인 생닭값과 광고비가 5,400원 나가고, 소스와 포장박스, 튀김용 기름값이 대략 1,000원 정도 나간다. 그리고 배달을 해야하기 때문에 배달비용이 2,500원 빠져나간다.

계산을 해보면 치킨 한마리를 팔아서 1만7,000원을 벌어도 기본적으로 8,900원이 기본 비용으로 빠져서 8,100원이 남는다. 이 돈으로 임대료, 인건비등을 지불하고 나면 남는 것이 없는 장사가 된다. 남는 것이 없다보니 장사가 안될 때는 생활비조차 건질 수 없는 달도 많다.


이렇게 일하지만 그에게 들려오는 이야기는 프랜차이즈 본사의 매장 수가 늘어나고 본사 매출이 커진다는 소식이다. 그가 생활비 한 푼 집으로 가져가지 못할 때, 나는 누구를 위해서 일하고 있는 것인지 헷갈린다고 말한다. 그는 화가 난다. '나는 누구를 위한 노예인가?' 스스로 아프고 깊은 질문을 했을 것이다. 김영식씨는 새벽2시까지 몸이 상할 때까지 일하지만 수고에 대한 대가는 없었다. 

매달 2,000만원치 치킨을 팔아야 본전인 상황이다. 프랜차이즈가 쉽지 않은 이유는 물건을 팔아도 본사에 내야하는 비용이 만만하지 않다는 점이다. 물론 프랜차이즈 치킨을 해도 장사가 잘되는 곳도 많이 있다. 그렇지만 평균적으로 7할은 5년내에 문을 닫고 있다.
김영식씨 이야기를 듣고 마음이 아팠다. '우리 같은 서민에게 자영업 생존의 길은 없는걸까?' 스스로 잠시 깊은 고민에 빠졌다.

만약 프랜차이즈를 활용한 창업을 하려면 손익분석이 철저해야 한다. 창업할 때 자본이 넉넉하지 않다면 줄일 수 있는 것을 최대한 줄이는 것이 가능할 때 창업이나 사업을 하는 것이 안전하다.


창업과 사업, 실패할 수 없는 게임을 하라


한 가지 예를 들겠다. 몇 년간 동네에서 유심히 보아 둔 치킨집이 있다. 그 치킨집을 A치킨이라 하겠다. A치킨집의 손님이나 배달량은 근처의 다른 치킨집과 크게 틀리지 않았다. 그런데 지인을 통해서 들은 A치킨집은 운영하는데 문제가 전혀 없었다.

먼저 A치킨집은 A치킨집 부모님이 사시던 집을 재건축해서 1층을 무상으로 사용했다. 임대료 걱정이 없다.
두번째로 A치킨집은 프랜차이즈가 아니다. 사장님이 직접 기술을 배워서 치킨집을 차렸다. 프랜차이즈가 아니다 보니 막대한 프랜차이즈 물품비나 인테리어비용이 나가지 않는다. 또한 프랜차이즈가 아니다 보니 치킨 가격을 경쟁사보다 내릴 수 있다.

세번째로 부부가 일하고 직원을 쓰지 않는다.
물론 임대료 걱정이 없으려면 부모님을 잘 만나야 한다. 그렇지만 두번째와 세번째는 부모님을 잘 만나지 않아도 할 수 있다.


이런 치킨집의 경우 한 달에 2,000만원을 팔았다면 적어도 절반 정도는 수익으로 벌 수 있는 구조다.
간단한 이야기이지만, A치킨집은 실패할 수 없는 조건을 갖추었다. A치킨집 매장 사진을 보면 대부분 놀란다. 외관은 형편없다. 인테리어도 볼품없다. 프랜차이즈 업체와는 비교도 되지 않게 조악하다. 그렇지만, 수익을 낸다. 치킨은 싸고 맛있으면 그만이다.

만약 부득이하게 프랜차이즈 창업을 하려고 한다면 자신이 철저하게 손익계산을 해봐야한다. 위험을 가능한 줄이고 실패할 수 없는 구조를 만들자. 실패하려고 해도 실패할 수 없는 게임을 하자. 해당 업종에 대해서 연구하고 분석하자. 나만의 분석 레포트를 만들어서 자신에게 제출하자. 그리고 뛰어들어도 늦지 않다.



이 댓글을 비밀 댓글로